인천대공원 동물원을 가기전 밥부터 먹으려고 찾은 곳.

동문쪽에 식당들이 많다는 얘기를 듣고 찾아갔다.

인천대공원이 으찌나 큰지 동문, 남문, 정문 다 따로 있다.

우쨌든 이 근처에서 밥먹으려면 동문쪽에 식당이 제법 몰려있는 골목이 있다.

 

 

 

골목을 몇번이나 왔다리 갔다리 해본다.

뭐먹징?

 

 

고민하다 딱히 땡기는 건 없고 가장 무난해보이는 보리밥집으로....

들어가는 입구에 큼지막하게 메뉴판이 있다.

 

식당내부

우린 앉아서 먹는 곳으로 들어감.

가장 대표메뉴로 보이는 보리밥 8000원짜리로 시킴.

이거저거 많이 나오는 기분이다.

여러 나물들을 보리밥에 넣고 비벼먹으면 됨.

된장찌개에 아이 밥을 조금 먹이려 했는데 보기와 다르게 매콤하다.

그래서 더 맛있었음. ㅋㅋ

보리밥은 100프로는 아니고 쌀밥이 약간 섞여있었다.

반찬 한개씩 클로즈업.

슥슥 비벼서 먹으면 된다.

상추에도 싸먹어보고....

나가면서 보니 야외에서 먹는 곳도 넓직하게 있다.

이런 음식이 화려하진 않아도 든든하게 먹은 느낌이다.

무난하게 한끼 먹기 좋은 곳이었다.

 

신고
Posted by 딸기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