립이 맛있는 토니로마스...

이제 한국에선 없어져서 너무 아쉽다 ㅠㅠ

그래서 사이판가면 꼭 먹어야지! 했던 곳이다.

도착하고 가장 먼저 찾은 식당이기도 하다.

본고장(?)이니 더 맛나겠지 하는 기대도 있었다.

대표음식인 립은 한국이나 여기나 맛있고 나머지 음식들은 한국이 좀 더 맛있는 거 같다.

 

 

가라판 아주 중심은 아니고 약간 윗부분? (피에스타가 위쪽, 그랜드브리오가 아래라고 봤을때.... 설명이 허접하지만 ㅠㅠ 암튼 그렇다)에 위치해 있다.

사이판의 또다른 맛집이라고 알려진 카프리초사와 같은 건물.

 

 

 

토니로마스 근처 표지판

길 이름이 이쁘다. 코코넛 스트리트^^

 

 

 

 

 

이제 들어가보쟈~~

 

 

 

 

본격적인 식사시간이 아니라 휑~하지만 조금 있으니 빈테이블이 없을 정도였다.

 

 

 

 

기다리는 동안 아이 색칠공부도 준다.

직원들이 대부분 빠릿하고 친절하다.

 

 

 

 

주문한 망고주스.

그냥저냥 먹을만하다.

 

 

 

 

식전빵.

그냥 빵맛임. ㅋㅋ

 

 

 

 

원래 소스에 버무려 나오는 닭날개요리인데 애가 소스바르는 걸 싫어해서 따로 주문함.

이름이 버팔로윙이었던 것 같다.

소스가 입맛에 안맞음 ㅠㅠ

걍 닭고기 먹는 것에 의의를 두었다 ㅋㅋ

 

 

 

 

오늘의 주인공 립이 나오셨다.

중간 사이즈.

사이드로는 두가지를 선택할 수 있는데 감자칩과 밥을 시켰다.

립만 시킬 수도 있는데 세트메뉴로 시켰다.

립 + 스프 + 후식 으로 구성된 세트메뉴가 따로 시키는 것보다 저렴해서....

 

 

 

 

토니로마스 립은 여기서도 역시 맛난다.

 

 

 

 

스프도 진하고 맛있음.

 

 

 

 

한상 다 차려짐.

여기까지만 먹어도 배가 살짝 불렀는데....

 

 

 

 

괜히 뭐가 더 먹고 싶어서 후라이드쉬림프를 또 시킴.

이것도 사이드디쉬를 두개 고를 수 있다.

애 야채먹이려고 브로컬리랑 코울슬로??같은 걸 시켰음.

기대하나도 안하고 시킨 브로컬리는 뭘 어떻게 찐건지 되게 맛있었다.

근데 또 새우는 그냥 그렇고.....

 

 

 

아까 말한 세트메뉴에 딸린 후식.

아이스크림이랑 바나나인데 시나몬시럽같은 걸 뿌린 것이다.

맛이 그냥 쫌... 그렇다 ㅋㅋ

 

 

 

 

먹은 것도 없는거 같은데 79.20달라

9만원돈.... ㅠㅠ

서비스차지가 붙어서 팁은 따로 안주고 나왔다.

 

 

 

 

조명이 들어오니 더 이쁜 건물.

 

 

 

 

사이판 밤하늘도 이쁘다. ^^

다른 건 모르겠고 립은 역시 맛있는 토니로마스이다. ^^

 

- 관련글 -

사이판 공항 풍경

사이판 쇼핑 - ABC 스토어 외 가게들

사이판 한식당 - 청기와

사이판 맛집 - 트롱스 (수수페 지역)

카노아 리조트 이슬라 테라스에서 식사

카노아리조트 수영장 & 바다

카노아 리조트 객실 (리노베이션 트윈룸)

사이판 마트 - 조텐마트 구경하기

사이판 셔틀 이용하기 (T갤러리아 셔틀)

[사이판]쇼핑의 중심지(?) - 아이러브사이판

사이판 맛집 - 스파이시타이누들

사이판 - 마나가하섬 풍경

사이판 - 마나가하섬 HIS 이용하기

사이판 현지 유심 구입하기

사이판 - 가라판 구경하기

사이판 토니로마스 후기

사이판 게스트하우스 - 마리 게스트하우스 후기

진에어 사이판 탑승후기~

사이판 4박 5일 여행일정!!

사이판 숙소 구하기! (리조트 & 게스트하우스)

사이판 여행 준비물 챙기기!

사이판 4박 5일 여행경비

사이판 항공권 구하기 노가다.

 

신고
Posted by 딸기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